• 대통령실 “尹, 누구도 특혜받지 않는 시스템 공천 당에 누차 당부”

    대통령실 “尹, 누구도 특혜받지 않는 시스템 공천 당에 누차 당부”


    윤석열 대통령이 1일 경기도 성남시 분당서울대병원에서 열린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여덟 번째, 생명과 지역을 살리는 의료개혁’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대통령실은 5일 4·10 총선 공천과 관련 “대통령은 누구도 특혜받지 않는 공정하고 투명한 시스템 공천을 당에 누차 당부한 바 있다”고 밝혔다.


    대통령실 대변인실은 이날 언론 공지를 통해 “대통령실 출신 인사들이 여당 우세 지역에 지원했다는 일부 보도와 관련해 다시 한 번 입장을 밝힌다”며 이같이 전했다.

    앞서 국민의힘이 전날 ‘총선 지역구 공천 신청자’ 명단을 공개한 가운데, 대통령실 참모 및 장·차관 출신 인사들이 대체로 서울 강남이나 영남 등 여당 우세 지역을 지원했다는 언론 보도가 나왔다.

    이를 두고 “특혜는 없다”고 명확히 하면서 시스템 공천을 재차 강조한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