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재명 “尹정부, 5·18 정신 헌법 전문 수록 공약 즉각 이행해야”|동아일보

    이재명 “尹정부, 5·18 정신 헌법 전문 수록 공약 즉각 이행해야”|동아일보


    “2년 넘게 이행 안 해… ‘공약 사기’ 용서하지 않을 것”

    “말 따로 행동 따로 아닌 실행으로 국민 믿음 줘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5일 “5월 광주 정신을 헌법 전문에 새기는 일도 더는 미룰 수 없다”며 윤석열 대통령을 향해 ‘5·18 정신 헌법 전문 수록’ 공약을 조속히 이행할 것을 촉구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광주 서구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현장 최고위원회의에서 “한동훈 국민의힘 비대위원장이 지난달 광주를 찾아 5·18 정신 헌법 전문 수록에 찬성 뜻을 나타냈고, 대통령이 약속한 사안”이라고 말했다.

    그는 “지난 2년 동안 이 정권은 헌법 전문 수록을 말로만 계속 반복하고 5·18 정신을 부정하는 인사들에 대한 조치도 하지 않았다”며 “재탕 공약에 대해서 국민에게 사과부터 하는 것이 도리가 아닌가 싶다”고 지적했다.

    이어 “공약 사기는 국민들이 용서하지 않을 것”이라며 “공약 구두를 더이상 반복하지 말고 정부여당은 즉각적인 후속 조치를 진행하길 바란다. 이번에도 광주와 국민을 속일 수 있다고 생각하는 오산이라는 점을 명심하라”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선거 끝나면 하겠다고 하지 말고, (정부가) 권한을 갖고 있고 민주당도 동의하고 국민들도 공감하는 바이기 때문에 약속을 할 것이 아니라 지금 당장 실행하길 바란다”고 촉구했다.

    그는 “말 따로 행동 따로를 계속 반복하면 광주 5·18 정신 헌법 전문 수록도 역시 그럴 것이라고 생각할 수밖에 없다”면서 “지금 당장 할 수 있는 것 지금 당장 해야 믿음을 준다. 약속만 반복하는 일 계속 하지 않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서울·광=뉴시스]

    더불어민주당

    홍익표 “5·18 정신 수록하는 개헌 논의 당장 시작하자…4월 국민투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