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소연 “집들이 할 생각 없다”…서장훈 “나랑 잘 맞아”

    전소연 “집들이 할 생각 없다”…서장훈 “나랑 잘 맞아”



    (여자)아이들 전소연이 “집들이를 할 생각이 없다”고 해 서장훈의 공감을 샀다. 3일 오후 8시50분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신곡 ‘슈퍼 레이디’(Super Lady)로 돌아온 (여자)아이들이 출연했다. 이날 (여자)아이들 민니는 “(전)소연이가 이사 간 지 반년 됐는데 소연이집에 가본 적이 없다”며 “왜 아직도 집들이 안하는지 궁금하다”고 했다. 이에 전소연은 “나는 집들이를 할 생각이 없다”고 단호히 답했다. 이에 서장훈은 “소연이가 나랑 잘 맞다”며 자신도 왜 집들이를 하는지 이해가 가지 않는다고 했다. 그가 “왜 집에 들어오려 그러냐”고 묻자 민니는 “멤버잖아”라며 서운함을 표했다. 서장훈은 “밖에서 밥 먹으면 되잖아”라고 받아쳤고 전소연은 서장훈의 말에 공감했다. 이어 김희철도 자신은 멤버들한테 집 주소 안 알려준다며 편을 들었다. 같은 동네주민인 김희철과 서장훈이 아직도 서로의 집을 가본 적이 없다고 하자 이수근은 “총각들만의 개인 사정이 있지”라고 하며 웃음을 자아냈다.